Radical Constructivism: 알기와 배우기의 한 방식(1995)에 대한 NHK의 주석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9 존재적 실재(ontic reality)의 의미 나공 2014.07.04 582
28 번역어 '실험관찰적'이 일상어는 아니지만, 일상적 의미는 담고 있다. 나공 2014.07.04 366
27 삐아제의 경험 세계 창조하기의 시작으로서, 스펜서 브라운의 '구별' 나공 2014.07.04 469
26 '반복'과 '투사'로 만들어지는 확인 불가능한 기만적 관념들 나공 2014.07.04 579
25 자율성이 제거된 상호 관계 또는 협력들로 만들어지는 사회란? 나공 2014.07.04 410
24 일인칭 나/우리의 사용의 시사점 나공 2014.07.04 365
23 '자아' 개념의 근저에 있는 의식(알아차림): 극한으로서, '세계'의 것이 아닌 철학적 나 나공 2014.07.04 388
22 철학적 '나', 극한으로서 '아(我)'에 집(執)하는 자한테는 약이 없다. 나공 2014.07.04 350
21 '참나'라는 '신비'의 미끼 상품으로 판매하려는 것은 '진리'다. 나공 2014.07.04 434
20 '이분법'의 각 분과에서 용례들과 잘못된 사례들, 그리고 그 폐해에 대응하는 방식 나공 2014.07.04 715
19 '지각(그리고 여타) 경험들의 코어'로서 '자아'만이 개체 자신의 제어와 책임의 진정한 중심이다. 나공 2014.07.05 624
18 유아의 '자아' 발생을 야기하는 '시각장에서 구별'과 스펜서 브라운의 '구별'의 유사성 나공 2014.07.05 782
17 '타자' 필요의 이유에 따른 '윤리' 또는 '윤리학'의 차이 나공 2014.07.05 482
16 비트겐쉬타인이 <‘의자’ 말하기와 의자 ‘모양’ 말하기 사이 차이> 주목으로 해낸 것 나공 2014.07.05 572
15 내가 단어 'world'에 대해 '세상'과 '세계'를 구별하게 된 대목 나공 2014.07.05 476
14 스펜서의 공리들 가운데 <자기-지시 = 무표 공간>에 대한 해석 하나 나공 2014.07.05 492
13 버나드 쇼가 '잔다르크에 대한 심문' 장면에서 말하고자 한 것. 나공 2014.07.05 812
12 인간 개체의 발달적 과정에 다름 아닌 제임스 조이스의 미학적 3단계 나공 2014.07.05 633
11 삐아제의 '반사'란 자율성의 기초로서 타고난 성(性)이다. [1] 나공 2014.07.06 532
10 학의 전제들과 그 순환성 나공 2014.07.06 706

회원:
5
새 글:
0
등록일:
2014.06.19

오늘:
5
어제:
41
전체:
61,8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