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른스트 폰 글라저스펠트의 책과 논문들과 NHK의 번역을 모은 게시판
 
가설은, 알고 있듯이, 
반드시 검증될 수 있어야 한다. 
가설은, 
참인 것으로 밝혀지면, 말인즉, 검증되면, 
과학적 관념들 목록에 확실히 포함될 것이다.
… 
허구는 경험으로 확증될 수 없지만, 
과학에 기여한 공로로 정당화될 수는 있다 
… 
일단 정당화되면, 
관념 영역에 유용한 요소로 인정될 것이다. 
사고 연산의 실제 유용한 결과 산출을 도울 때, 
이를테면, 무한소(無限小) 방법으로 곡선 계산을 하거나, 
인위적, 가상적 분할이 실용적 질서를 낳을 때, 
그와 같은 보조 관념들은 정당화 된다 
… 
가설이 
가설들에 기반한 <경험적 실재(現實)>에서 
검사받는 것처럼, 
허구도, 그렇게, 
자신이 고안한 
실제적 유용성 그리고 적절성과 관련하여 
검사받는다. 
(Vaihinger, 1913, pp.610–11) 

     인용구 시작에 언급된 ‘검증’은,

존재론적 검증이 아니라, 

그 다음에서 분명히 한 것처럼, 

경험에 따른 확증을 의미한다. 


바이힝거는 유럽 사상가들은 뒤흔들었지만, 

영어권 철학자들한테는 거의 무시되었다. 


그렇지만, 

그의 아이디어, 유용한 허구는 

최근 다른 이름으로 나타났다. 


그레고리 베이트슨은, 

그의 유명하고 자주 인용되는 

‘메타로그: 본능이란 무엇인가?’(1972a)에서, 

‘설명적 원리’에 대해, 

중력처럼, ‘당신이 설명하고 싶은 걸 설명할 수 있는 것’에 대해 말하고 있다. 


설명적 원리를 가설과 구별하는 베이트슨 방식은, 

바이힝거 방식만큼 명확하진 않지만, 

유용한 허구를, 

접근 불가능한 것을 대신하는 개념적 또는 기계적 모델을 구성하는 

사이버네틱스 방식과 연결시킨다. 


그는 그것을 자신의 딸한테 설명한다: 


F: … 알고 있듯이, 
가설은 구체적인 어떤 걸 설명하려 하지만, 
(중력이나 본능 같은) 설명적 원리는 정말 아무 것도 설명하고 있지 않아. 
그것은, 과학자들 사이 일종의 인습적 합의로, 
일정 지점에서 사물에 대한 설명을 멈추기 위한 것이지.

D: 뉴튼이 당시 하고자 했던 거죠? 
‘중력’이, 
설명하는 건 아무 것도 없으면서, 
그저 일련의 설명 끝에 찍는 마침표라면, 
그때 중력 고안하기는 
가설 고안하기와는 다른 거죠, 
고로, 뉴튼은 
가설은 상상으로-만든(fingo) 건 아니라 했겠죠. 

F: 맞아. 
설명적 원리에 대해선 여하한 설명도 있을 수 없지. 
블랙박스 비슷한 거지. (Bateson, 1972a, p.3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C. F. 에서 EvG 글 목록 나공 2014.12.18 1266
공지 에른스트 폰 글라저스펠트의 출판물 목록 나공 2014.04.14 2350
17 급진적 구성주의를 사람들이 싫어하는 이유 file 나공 2015.01.08 1570
16 재현과 연역 나공 2014.12.31 895
15 Radical Constructivism - NHK's Korean version of EvG(1995) [1] file 나공 2014.08.26 1497
14 언어가 개체 경험 너머 물(物)들에 대한 기술을 제공한다는 환상을 붕괴시키는 켜뮤니케이션 역학 모델 나공 2014.07.12 1814
» '허구'와 '가설'의 구별에서 '사이버네틱스'로 연결 나공 2014.07.12 1370
12 진화론과 동형으로서 구성주의 지식이론: 진화론적 인식론의 결함 <RC(1995), 2장 - 도구주의의 새 연료> 나공 2014.07.11 1631
11 폰 글라저스펠트의 미국 사이버네틱스 협회 선언문 (2014, 7, 26 수정) 나공 2014.04.14 1825
10 개척자(실비오 케카토, 1914-1997)를 기리며 나공 2014.06.23 1212
9 왜 화가 날까요? -- 빈센트 케니의 질문에 대한 글라저스펠트의 답 나공 2014.04.14 1268
8 사랑에 대한 합리적 생각들: 시작에는 둘이 있어야 나공 2014.04.14 1504
7 에른스트 폰 글라저스펠트를 기억하며 나공 2014.04.14 1385
6 과학적 지식과 시적 지식의 통약불가능성 나공 2014.04.14 1467
5 윌리엄 블레이크의 "밤 별에게" 나공 2014.04.14 1326
4 급진적 구성주의 - 알기와 배우기의 한 방식 - 목차 나공 2014.04.14 1351
3 감각 경험, 추상, 그리고 가르치기 나공 2014.04.14 1535
2 상대주의와 파시즘 & 구성주의에서 윤리 문제 나공 2014.04.12 3910
1 radical Constructivism: A way of Thinking and Learning: 영어 PDF 파일 file 나공 2014.06.25 1539

회원:
4
새 글:
0
등록일:
2014.06.19

오늘:
7
어제:
41
전체:
36,4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