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당장 할 일을 제쳐두고 스치는 생각에 잡혀 일상을 망치지 말라!
조회 수 26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아나키즘은, 말 그대로, 

강압과 폭력의 반대 말이기에 

"비폭력적"일 수밖에 없으며, 

그리고 

국가는 본래부터 폭력적이기에, 

진정한 평화주의란 마찬가지로 

아나키즘일 수밖에 없다." 

- 레오 톨스토이


"우리 자신이 

바로 우리가 보고 싶은 변화이어야 한다." 

- 마하트마 간디


"폭력이 커갈수록 혁명은 멀어진다." 

- 바트 드 리크트


"사람들을 통제하고 그들을 철저히 제어하는 최고의 방식은 
그들 자유를 한 번에 조금씩 빼앗는 것이다;
수천 분의 일만큼, 그 감소를 거의 감지할 수 없을 정도로,
권리들을 침식해가는 것이다.

이리 하면, 사람들은,
그들 권리와 자유들이 제거되고 있음을,
돌이킬 수 없는 지점을 지날 때까지,
알아차리지 못할 것이다."

- 아돌프 히틀러


당신이 이 글을 읽고, 당신 권리와 자유들을 방어하기 위한,
최고의, 최선의, 그리고 가장 먼저 행해야 할 바는,

당신이 타인들의 권리와 자유들을 침해하는 형식을 
사용하고 있는지, 그러한 형식의 사용을 타인들한테
허용하고 있는 지 여부를 검토하는 것이다.


그 형식을 철저히 배제하는 형식은,
Don't mention "You should ~"
Just say "I should ~" 이다( - 아도르노);  

이것의 거울 이미지 형식은,

When I hear "you shoud ~", 

I just say, "you first, I think ~, someday we ~."


해서, "You should~"와 같은 형식이란, 
타자의 존재-이유를 침범하는, 
('정의' 또는 '당연'의 이름으로 넌즈시)

밀어부치는, 강압적 상황을 야기하는 형식이다;

이에 기초한 여타 밀어부치는 강압적 형식들은

타자의 모든 영역에 있어 자립, 자조를 가로막으며,
협력의 기초로서 자율, 자결, 자치를 방해한다.


그러한 형식들은,
정치, 경제, 문화, 등등의 영역에서,
관습적, 법적, 또는 문화로 재생산되며,

그러한 형식들을 아무 반성 없이,
광범위 하게 사용하고 있는 집단, 공동체, 사회라면,
그곳에서는, 이미, 파시즘의 전제 조건이 성숙되고 있다고

앞선 이들은 말하고 있는 것이다.



Anarchism님의 사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 국가주의는 가장 위험한 종교다 - Larken Rose file 나공 2015.05.14 292
» 폭력의 가장 순수한 형식 & 폭력에 맞서는 최선의 형식 나공 2015.04.26 269
23 투표로 세상 바꾸기라! 나공 2015.04.26 203
22 오늘이 신의 선물이 되는 조건 나공 2015.04.26 254
21 사회에서 가장 폭력적 요소는 무지다 - 엠마 골드먼 나공 2015.04.26 250
20 꿈이어라! 나공 2015.04.26 225
19 인생은 꿈이라... : Gustavo Adolfo Bécquer 나공 2015.04.26 228
18 청매선사 12覺 게송 나공 2014.11.24 719
17 국가주의자인가? 아나키스트인가? 나공 2014.08.07 1009
16 RC의 관점에서 보는 '중용'의 의미 나공 2014.08.04 859
15 아나키즘이 나한테 의미하는 것 - Cat Farmer 나공 2014.07.25 900
14 히틀러의 후예, NSA의 전지구적 통제에 대한 일반인들의 무감각(가디언지 7월 11일자 기사와 히틀러의 명언) 나공 2014.07.13 1236
13 십사무기와 사성제보다 더 일반적 표현 나공 2014.04.14 1053
12 우주의 크기 나공 2014.04.14 1043
11 Correspondences(교감) 나공 2014.06.25 1147
10 RC - 아이같이 생각하고 행하기 그만하기 나공 2014.05.31 998
9 명심보감 안분편에 대한 나의 새김 나공 2014.05.13 1151
8 지족(知足) 안분(安分) 지지(知止) 나공 2014.05.12 1188
7 유한한 무한성 나공 2014.05.03 1300
6 sublime(敬畏) 나공 2014.04.30 951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Sketchbook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